원티드(Wanted)

July 06, 2008 08:00 PM

원티드 극장 포스터 최고다.

영화 보는 내내 영상과 액션에서 눈을 뗄 수가 없었다. 내용은 좀 말이 안되지만 액션과 화면으로 충분히 커버가 된다. 한번 더 보고 싶은 생각마저 들었다.

원래 영화는 딱 보면 끝이고 이후에 이것 저것 찾아보거나 하지 않는데, 이 영화를 보고는 티무르 베크맘베토브(Timur Bekmambetov) 감독의 다른 영화까지 찾아봤다. 3부작으로 기획된 러시아 영화 "나이트 워치(Night Watch)"와 "데이 워치(Day Watch)"도 봤는데 영상은 신선하지만 원티드에 비하면 그렇게 재미 있지는 않았다.

Trackbacks

TrackBack URL: http://hyeonseok.com/soojung/trackback.php?blogid=468
  • 원티드 ( Wanted, 2008 ) from 게으름 기록

    2008 l 액션 l 티무어 베크맘베토프 l 안젤리나 졸리 l 제임스 맥카보이말도 안되는 과장 액션을 부풀리고 부풀린다음 돈들여 깔끔하게 뽑음 이런 영화가 나온다. 낄낄.내가 이 친구 나이트 워...

Comments

  • Channy 2008-07-06 20:07

    오.. 와이프랑 한번 보러 가야겠네요~

  • 신현석 2008-07-06 22:07

    좀 잔인해요~

  • 정리정돈 2008-07-06 22:07

    영화 시작부터 잔인한 부분에 좀 놀라긴 했지만 저도 시간 가는 줄 모르고 본 것 같아요.
    제가 아는 커플은 안젤리나졸리 뒷모습때문에 투닥 거렸다더군요.. ㅋㅋ

  • 마음으로 찍는 사진 2008-07-07 09:07

    영화의 비주얼이 정말 화려하지요..
    덕분에 저도 재미 있게 봤답니다. :)

  • deute 2008-07-07 14:07

    순진한 주인공은 사람말이라면 그냥 다믿던데;;;

    액션은 진짜 최고!!

  • ManYoung 2008-07-07 15:07

    핸콕이랑 비교해서는 어떤가요? 둘중에 고민하다 핸콕봤는데요... 핸콕은 2편을 만들기위해서 너무 많은 것들을 깔아놓은 느낌이 들더군요.

  • 신현석 2008-07-07 18:07

    핸콕은 제가 안봐서 잘 모르겠네요. :)

  • 김동규 2008-07-17 17:07

    저도 지난 주말에 봤는데, 간만에 심장을 두근두근하게 하는 영화였습니다.
    이퀼리브리엄 이후로 이렇게 신나는 총질은 처음이네요.
    다음번에 예비군 나가면 돌려서 한번 쏴봐야겠습니다. ^^;

Post a comment

:

: 공개 되지 않습니다. Gravatar를 표시 합니다.

:

: HTML 태그를 사용할 수 없습니다.